All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백남준 추모 11주기’ 행사 안내
“故 백남준의 추모 11주기(2017.1.29)를 맞이하여 고인의 예술 세계를 추모하는 행사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와
용인 백남준아트센터에서 개최“

“전시와 연계된 강연 및 공연을 통해 ‘백남준이 오래 사는’ 방식을 다양하게 구현”

‘백남준이 오래 사는 집’ 백남준아트센터(관장 서진석)은 오는 24일과 29일 백남준(1932~2006) 추모 11주기 강연 및 공연을 각각 서울시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와 용인시 백남준아트센터에서 개최한다. 추모 11주기 강연 및 공연은 현재 DDP와 백남준아트센터에서 진행 중인 전시를 기반으로 기획되었다.
■ 행사 개요 및 소개

《간송과 백남준의 만남: 문화로 세상을 바꾸다》 展 연계 강연
강연명
기술 혁명의 동과 서: 백남준의 작품 세계를 통하여
일시
2017.1.24(화) 15:00 – 16:30
장소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살림터 3층 나눔관
강연자
서진석(백남준아트센터 관장)
주최
간송미술문화재단, 서울디자인재단, 백남준아트센터

1월 24일(화) 오후 3시 동대문디자인플라자(살림터 3층 나눔관)에서 진행되는 강연 ‘기술 혁명의 동과 서: 백남준의 작품 세계를 통하여’는 동서양의 과학·철학·예술을 접목시킨 사상가 백남준을 되돌아보는 자리다. 강연자인 백남준아트센터 서진석 관장은 백남준을 근대 이후 현대 미술계에서 동양과 서양을 수평적 가치로써 이해하며, 가장 성공적으로 융합시킨 예술가로 평가한다.

과거 아시아 예술계는 서구 담론을 일방적으로 수용하는 과정에서 많은 영향을 받았다. 하지만 이를 극복하고 동양과 서양 간의 충돌과 절충이 아닌 긍정의 융합으로 발전시키려는 작가들도 있었다. 백남준은 그의 예술, 심지어 삶에서 조차 동서양의 문화를 등치하여 발현해왔던 대표적인 작가였다. 서진석 관장은 본 강연에서 간송 전형필이 수집한 간송미술문화재단 소장품과 백남준의 작품으로 구성된 《간송과 백남준의 만남: 문화로 세상을 바꾸다》展을 통해 백남준이 어떠한 방식으로 우리의 주체적 예술을 세계에 널리 알렸는지를 설명할 예정이다.

김명국, 심사정, 최북, 장승업, 백남준의 작품을 한 자리에 모은 《간송과 백남준의 만남: 문화로 세상을 바꾸다》展은 오는 2월 5일까지 DDP 배움터 2층 디자인박물관에서 계속된다. 강연 신청은 아래 신청하기 링크를 통해 할 수 있다.
신청하기



《점-선-면-TV》, 《뉴 게임플레이》展 연계 공연
공연명
미술관 음악회: 우리 음악이 흐르는 미술관
일시
1. 29(일) 오후 1시
장소
백남준아트센터 로비, 전시실
주최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재)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후원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백남준아트센터
작곡 및 음악감독
흰그늘(이재하, 신원영)
출연
작음(이재하: 거문고, 신원영: 타악, 김수진: 가야금, 변상엽: 대금, 소윤선: 해금), 남명렬(배우), 박준희(안무 및 무용), 소광웅(무용)

백남준을 추모하는 또 다른 행사인 ‘미술관 음악회: 우리 음악이 흐르는 미술관’은 기일 당일인 1월 29일 오후 1시 백남준아트센터에서 열린다. (재)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에서 제작한 본 행사는 백남준의 작품으로 구성된 《점-선-면-TV》展과 예술적이고 실험적이며 미디어에 대한 성찰은 담은 게임 전시 《뉴 게임플레이》展을 전통음악의 시각으로 바라보는 공연이다.

이번 공연은 작곡가와 안무가, 배우, 기획자의 공동창작으로 만들어졌다. 작곡가들은 백남준의 , <필름을 위한 선>, <손과 얼굴> 등의 작업과 키요시 후루카와, 볼프강 뮌흐의 <버블>, 팡 망보의 <대장정: 재시작> 등 현재 백남준아트센터에서 전시 중인 여덟 작품을 선택하여 <소리 정원>, <관계>, <일청중 이고수 삼명창> 등 여섯 곡의 새로운 전통음악으로 탄생시켰다.안무가와 배우는 이 음악들에 맞춰 관객과의 소통을 위해 퍼포먼스를 더했고, 캐릭터와 대사, 설정을 만든 기획자는 공연의 틀을 조직하였다. 다양한 장르가 결합된 이번 공연은 음악가이자 퍼포머이며 미디어 아티스트인 백남준이 시도했던 실험적인 예술 세계를 연상시킨다.

공연은 무료로 관람(당일 전시 티켓 구매 시)할 수 있으며 관련 홈페이지 (http://www.gung.or.kr/g)를 통해 신청가능하다.
《점-선-면-TV》展은 3월 19일, 《뉴 게임플레이》展은 2월 19일까지 계속된다. 관련 홈페이지



※ 전시 관람 안내
[관람요금]
– 성인 4,000원, 학생·군인·청소년 2,000원
– 단체 20인 이상 성인 2,000원, 학생 1,000원
– 20인 이상 단체 50% 할인, 경기도민 25% 할인

[관람시간]
오전 10시~오후 6시(7~8월 오전 10시~오후 7시), 입장은 관람종료 1시간 전까지입니다.

[휴관일]
매주 월요일, 매년 1월 1일, 설날, 추석당일
댓글 [0]
댓글달기
댓글을 입력하려면 로그인이 필요합니다.
이전 다음 이벤트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