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품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적용
나는 이 곡을 1954년 도쿄에서 썼다
제작연도/ 1994
작가(출처)/ 백남준
분류/ 미디어설치
크기/ 49.5 x 48.26 x 47.62cm
재료/ 엔틱 TV 케이스, 10인치 CRT TV, 카메라, 오르골

<나는 이 곡을 1954년 도쿄에서 썼다>는 작가가 대학교 새내기 시절 작곡한 곡을 바탕으로 한다. 144개의 음표로 구성한 하나의 악장을 바탕으로 연주하는 곡이다. 이 곡을 1994년 작품에 반영한 것인데 18세기에 제작한 앤틱 음악 장치가 재생하도록 하였다. 그리고 그 악장을 다시 1950년대에 생산한 텔레비전의 화면에 나타나게 했다. 스크린 위에 나타난 몽롱한 이미지(hypnotic image)는 회전하는 뮤직 박스의 기계장치를 보여준다. 그러나 이는 실제 기계장치가 아니라 텔레비전 내에 설치된 카메라에 의해 실시간으로 포착되어 투사한 이미지이다. 백남준은 현대적인 전자적 이미지를 우리에게 오래되었지만 친근한 텔레비전과 뮤직 박스의 전통과 결합하고, 이를 통해 초현실주의, 시, 그리고 다소간의 과장(a little bit of camp)이 뒤섞인 대상을 창조한 것이다. 과거와 현재, 백남준이 작품으로 보여주고자 했던 미래를 하나의 모니터 속에 보여준 것으로 볼 수 있다.
※ 소장품을 보고 작품을 묘사하는 단어, 떠오르는 인상이나 느낌 등을 한 두 단어로 입력해보세요.
※ 여러분과 같거나 다른 생각들을 확인해보세요.
다음 소장품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