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장품

스크랩하기
인쇄하기
즐겨찾기
퍼가기
카카오톡으로 퍼가기구글플러스로 퍼가기페이스북으로 퍼가기트위터로 퍼가기
적용
샬럿 무어먼 <스카이 키스>, 《아르스 일렉트로니카》, 린츠
제작연도/ 1982
작가(출처)/ 만프레드 레베
분류/ 사진
크기/ 20.3×25.4cm (8x10inch)
재료/ 흑백 사진

1976년 3월에 존 칼더 퍼블릭 아트 프로젝트의 초빙으로 백남준과 샬럿 무어먼은 호주에 가게 되었고 시드니 체류 시기에 무어먼은 <스카이 키스>를 공연했다. 1976년 4월 11일 오페라 하우스 근처에서 열린 이 퍼포먼스에서 18개의 색동 풍선의 힘을 빌어 무어먼은 아주 높이는 아니었지만 한 시간 가량 공중에 떠서 첼로를 연주했다. 무어먼은 오페라하우스 지붕처럼 두 개의 봉우리가 솟은 머리쓰개를 쓰고 흰색 새틴으로 된 깃털 장식 망토를 입었다. 이 공연 후 백남준과 무어먼은 시드니를 떠나 솔로몬군도로 향했고 그곳에서 <과달카날 레퀴엠>을 찍게 된다. 이 사진은 1982년 오스트리아 린츠의 퍼포먼스를 촬영한 것으로 헬륨을 채운 튜브들을 여러 개 모아 자원봉사자들의 도움으로 무어먼과 첼로를 다뉴브강 인근에서 하늘로 띄웠다.
※ 소장품을 보고 작품을 묘사하는 단어, 떠오르는 인상이나 느낌 등을 한 두 단어로 입력해보세요.
※ 여러분과 같거나 다른 생각들을 확인해보세요.
이전 다음 사진
공공누리 제4유형: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공공누리 저작물 제4유형에 해당됩니다.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에 해당하는 콘텐츠입니다.

콘텐츠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확인